"오리-연어-닭 등 6개 훈제식품 식중독균 검출"
"오리-연어-닭 등 6개 훈제식품 식중독균 검출"
  • 안규식 상임위원
  • 승인 2015.04.26 16:23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소비자원 발표 "식중독균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 검출"

 
'가짜 백수오' 논란에 이어 각종 훈제 식품에도 비상이 걸렸다.

한국소비자원은 대형마트와 인터넷홈쇼핑, 소셜커머스 등에서 판매 중인 36개 훈제 식품 가운데 훈제오리와 훈제연어, 훈제닭 등 6개 제품에서 식중독균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검출됐다고 26일 밝혔다.

식중독균이 검출된 제품은 ▲푸드엔씨영어조합법인이 제조해 윈윈수산이 판매한 훈제연어, ▲세진산업 참숯훈제닭가슴살 ▲성실에프앤에프영농조합법인의 미스터덕 오리훈제 바베큐슬라이스 ▲팔도참오리영농조합법인의 생울금숙성 참나무오리훈제 ▲CKFOOD 오리훈제바베큐 ▲주원산오리의 훈제슬라이스 등 6개 제품이다.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는 임산부와 태아, 신생아, 노인, 환자 등 면역이 약한 사람들 사이에서 식중독을 일으키는 병원성 세균이다. 훈제식품은 별도 가열처리 없이 즉석에서 섭취하는 제품이기 때문에 식중독 발생 가능성이 높다.

한편 일부 품목은 조리 시 주의사항 등의 표시가 없어 식중독균 예방에 취약했다. 훈제연어, 훈제닭 중 6개 품목은 조리 시 해동방법과 재냉동 금지 표시를 하지 않았다. 냉동제품은 해동하거나 냉장하는 과정에서 세균이 증식할 수 있어 해동방법과 재냉동금지 같은 안전주의사항을 표시해야 한다.

한국소비자원 관계자는 “관계기관에 식중독균 검출 제품과 표시기준 위반 제품을 통보하고, 안전한 훈제식품이 유통될 수 있도록 회수 조치를 시키고 관리 감독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서울이코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55
  • 등록일자 : 2014-03-21
  • 제호 : 서울이코노미뉴스
  • 부회장 : 김명서
  • 대표·편집국장 : 박선화
  • 발행인·편집인 : 박미연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1107호(여의도동, 삼도빌딩)
  • 발행일자 : 2014-04-16
  • 대표전화 : 02-3775-4176
  • 팩스 : 02-3775-41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서울이코노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서울이코노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eco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