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러시아월드컵 개막…"편의점 특수를 잡아라"
2018 러시아월드컵 개막…"편의점 특수를 잡아라"
  • 최민성 기자
  • 승인 2018.06.14 13:47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년 전 브라질 월드컵 당시 심야·새벽시간 매출 최대 40% 급증
      러시아 월드컵에 출전하는 한국 축구 대표팀.(사진=대한축구협회)

2018 러시아 월드컵이 개막함에 따라 편의점 업계가 ‘특수’를 기대하고 있다. 월드컵 경기가 주로 심야 시간에 열리는 만큼 야식 매출 상승 예상됨에 따른 것이다.

14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월드컵이 열리는 기간 동안 편의점 야식 상품 매출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GS25는 15일부터 ‘유어스투까스도시락’과 ‘큐브스테이크디럭스’, ‘땡초콘치즈’를 판매한다. CU도 오는 19일 대표적인 야식 메뉴인 보쌈을 1인분으로 담은 ‘마늘보쌈 도시락’을 출시한다.

CU가 지난 2014 브라질 월드컵 당시 육가공류와 냉장즉석식 등 주요 야식 상품 매출을 분석한 결과 관련 상품들의 매출이 전년 대비 27.4% 증가했다. 해당 상품들의 2014년 전체 매출신장률이 17.6%였던 것에 비하면 월드컵이 치뤄진 약 한 달 동안 특수를 톡톡히 누린 셈이다.

특히, 브라질 월드컵의 경우 심야·새벽 경기가 많았던만큼 야식 상품 역시 심야 시간대(밤 10시~오전 1시)의 매출신장률이 40.6%로 가장 높았다. 새벽 시간대(오전 2시~오전 5시) 신장률도 30.1%에 달했다.

업계 관계자는 “이번 러시아 월드컵 역시 저녁, 심야 시간대에 주요 경기가 열리는 만큼 편의점 야식 메뉴의 인기가 더욱 높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서울이코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55
  • 등록일자 : 2014-03-21
  • 제호 : 서울이코노미뉴스
  • 부회장 : 김명서
  • 대표·편집국장 : 박선화
  • 발행인·편집인 : 박미연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1107호(여의도동, 삼도빌딩)
  • 발행일자 : 2014-04-16
  • 대표전화 : 02-3775-4176
  • 팩스 : 02-3775-41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서울이코노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서울이코노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eco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