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 갤럭시S9·아이폰7 가격 '0원'…아이폰11 사전예약도 '후끈'
헉! 갤럭시S9·아이폰7 가격 '0원'…아이폰11 사전예약도 '후끈'
  • 이종범 기자
  • 승인 2019.10.14 11:42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핫딜폰' '폰의 달인' 등 온라인서 아이폰11 사전예약 진행하면서 일부 기존 모델은 '공짜'판매

[서울이코노미뉴스 이종범 기자] 오는 25일에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 아이폰11이 온라인 시장에서는 벌써부터 사전예약을 진행하여 사전 고객 확보 경쟁으로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14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이번 아이폰 시리즈는 기본모델인 아이폰11, 상위 모델인 아이폰11 프로, 아이폰11 프로 맥스 3종으로 출시된다. 아이폰11은 6.1인치 LCD 디스플레이에 후면 1200만 화소 광각과 초 광각 듀얼 카메라를 탑재했으며 블랙, 화이트, 레드, 퍼플, 옐로우, 그린 등 6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아이폰11 프로와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각각 5.8인치와 6.5인치 슈퍼 레티나 XDR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으며, 후면에 1200만 화소 광각, 망원, 초 광각으로 구성 된 트리플 카메라를 장착했다.

사전에약이 진행중인 아이폰11
사전에약이 진행중인 아이폰11

네이버 카페 ‘핫딜폰’은 최근 아이폰11 사전예약에 대해 풍성한 사은품을 제공하고 있는 것과 더불어 갤럭시S9, 아이폰7, LG V40 ThinQ 등제조사 별 주력모델을 대상으로 특가 할인을 진행해 소비자가입 확대에 치열할 경쟁을 벌이고 있다. 

핫딜폰은 회원 수 28만 명이 활동 중인 온라인 스마트폰 공동구매 카페다. 이곳에서 스마트폰을 특가로 공동구매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사전예약 이벤트, 무료나눔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가 펼쳐지고 있다.

핫딜폰에서는 아이폰11 사전예약의 경우 다채로운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아이패드PRO 3세대, 에어팟2, 애플워치4, 아이패드9.7, 10인치 태블릿PC 등을 대상으로 12개월 요금지원, 반값 할인, 2박 3일 제주도 왕복권 등을 제공하는 이벤트가 진행돼 이통통신 가입자들을 사전예약으로 이끌고 있다.

이런 다채로운 혜택 제공 때문인지 이번 아이폰11 사전예약에서 실제 신청 건은 지난해 아이폰XR, XS, XS 맥스 사전예약 때보다 1.5배 이상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핫딜폰은 1:1 전문 상담인력을 통해 고객 맞춤형 케어, 특판 사은품 전담팀의 브랜드 사은품 구성으로 고객 만족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폰의달인은 회원 수 49만 명이 활동 중인 온라인 스마트폰 공동 구매 카페로 이번 아이폰11 사전예약 혜택으로 에어팟2, 아이패드PRO 3세대, 아이패드9.7, 애플워치4 등 프리미엄 사은품을 비롯해 2박 3일 제주도 왕복권, 10인치 태블릿PC, 에어프라이어 등 다양한 사은품도 함께 제공한다.

아울러 핫딜폰과 폰의 달인은 사전예약을 진행하면서 갤럭시S9 등을 '0원' 초저가 판매공세를 펴고 있다. 핫딜폰에서는 갤럭시S9, LG V40 ThinQ, 아이폰7, 플러스 등 제조사 별 주력모델을 대상으로 기기 값 0원에 판매 중이며 재고가 한정적이기 때문에 선착순 판매로 이루어지고 있다.

폰의달인도 아이폰7, LG V40을 대상으로 SKT, KT, LG 유플러스 이통 3사 전부 0원에 판매하여 단종을 앞당기고 있으며 아이폰X 30만 원대, 아이폰XR 50만 원대에 이어 아이폰XS 구매 시 30만 원 선 할인에 추가로 25% 요금할인 혜택까지 제공하는 등 기존 모델들에 대한 가격을 대폭 낮췄다.

뿐만 아니라 아이폰만큼 매니아층이 두터운 삼성전자의 노트시리즈 중 마지막 LTE 모델이라 할 수 있는 갤럭시노트9는 10만 원대까지 가격을 낮춰 저렴한 LTE요금제와 기기 값에 메리트를 느껴 연일 높은 판매고를 기록 중이라고 폰의달인 측은 설명했다.자세한 내용은 네이버 카페 '폰의달인' 과 '핫딜폰'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서울이코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55
  • 등록일자 : 2014-03-21
  • 제호 : 서울이코노미뉴스
  • 발행인·편집인 : 박미연
  • 주필 : 김명서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1107호(여의도동, 삼도빌딩)
  • 발행일자 : 2014-04-16
  • 대표전화 : 02-3775-4176
  • 팩스 : 02-3775-41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서울이코노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이코노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eco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