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카페 트렌드에 프리미엄 차 마시는 2030↑
홈카페 트렌드에 프리미엄 차 마시는 2030↑
  • 이선영 기자
  • 승인 2020.07.23 17:09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百, 상반기 프리미엄 차 실적 전년比 14.4%↑
코로나19 확산 집중 시기인 3~6월 온라인 매출은 전년比 48.0%↑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서울이코노미뉴스 이선영 기자] 2030세대가 커피에 이어 프리미엄 차(茶) 장르의 큰 손이 되고 있다. 

떫은 맛 때문에 젊은 층은 끌지 못했던 홍차가 허브, 레몬 등 다양한 혼합 형태로 나오면서 2030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것이다.

코로나19로 외출이 줄어들면서 집에서 차를 즐기는 젊은 층이 증가하고 있다. SNS에 익숙한 젊은 세대들이 유명 카페 못지않은 예쁜 찻잔과 디저트 접시에 마실 거리를 즐기는 일이 많아졌기 때문이다.

23일 신세계백화점에 따르면 상반기 프리미엄 차(茶) 장르의 실적은 전년보다 14.4% 늘어났다. 온라인 구매도 늘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늘어난 3월 이후부터 6월까지 온라인 매출은 전년보다 48.0% 증가했다.

무엇보다 2030 고객들의 구매가 두드러졌다. 커피에 더 익숙한 20대 고객의 경우 올 상반기 프리미엄 차 매출은 전년보다 145.6%라는 높은 신장률을 기록했다.

2030세대는 49.1%의 높은 신장률을 기록하며 프리미엄 차(茶) 장르 전체 실적을 견인했다.

같은 기간 수입 찻잔, 디저트 접시 등 테이블웨어 장르도 24.4% 신장하며 홈카페 트렌드가 올 상반기 대세였음을 입증했다.

특히 20대의 경우 테이블웨어 매출이 프리미엄 차(茶) 장르의 실적과 비슷한 149.6%의 신장률을 기록하며 홈카페 열풍을 입증했다.

신세계 본점 포트넘 앤 메이슨 매장 전경

이에 신세계는 영국 황실 홍차 브랜드‘ 포트넘 앤 메이슨’의 입점 3주년을 기념해 다양한 프로모션을 열고 홈카페에 관심 있는 고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먼저 3주년 기념 보냉병과 8만원 상당의 포트넘 앤 메이슨 상품을 받을 수 있는 5만원 럭키백을 준비했다. 포트넘 앤 메이슨이 이번 여름 선보이는 보냉병은 브랜드 고유 색깔인 옅은 청록색(오드닐 색)을 활용한 청량하고 깔끔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가격은 4만9000원이다.

8월의 크리스마스 이벤트로 시그니쳐 가방인 ‘쥬트백’을 포함한 포트넘 앤 메이슨 제품을 10만원 이상 구매 시, ‘H3 콜롬비아 크래스트’ 와인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마련했다.

신세계백화점 식품담당자는 “유명 카페 못지 않은 예쁜 그릇에 특별한 홍차를 즐기는 홈카페 트렌드가 젊은 고객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상품과 브랜드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서울이코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55
  • 등록일자 : 2014-03-21
  • 제호 : 서울이코노미뉴스
  • 대표 : 김명서
  • 발행인·편집인 : 박미연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1107호(여의도동, 삼도빌딩)
  • 발행일자 : 2014-04-16
  • 대표전화 : 02-3775-4176
  • 팩스 : 02-3775-41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서울이코노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이코노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eco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