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풍제약 주가 급락…불법 리베이트로 3개월 판매정지 영향
신풍제약 주가 급락…불법 리베이트로 3개월 판매정지 영향
  • 강기용 기자
  • 승인 2020.12.11 16:57
  • 댓글 3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만원대에서 15만원대로↓…3월20일까지 리베이트 관련 약품 못팔아

[서울이코노미뉴스 강기용 기자] 신풍제약이 의료인에게 불법리베이트를 제공한 사실이 적발돼 3개월 판매업무정지 처분을 받았다는 소식에 11일 주가가 폭락했다. 

이날 신풍제약 주가는 전장 대비 3만3500원(17.59%) 추락한 15만7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7일 신풍제약과 일양약품의 불법 리베이트 품목에 대해 판매업무정지 3개월 행정 처분 명령을 내렸다. 적용일은 오는 21일부터 내년 3월 20일까지다.

식약처에 따르면 신풍제약은 신풍아테놀올정과 오페락신정(오르페나드린염산염)을 처방해달라는 부탁과 함께 2013년 12월쯤 의료인에게 현금 300만원을 제공한 것으로 드러났다.

신풍제약은 지난 5월 자사 말라리아 치료제가 코로나19 임상2상을 승인받으면서 주목을 받았다. 주가도 꾸준히 상승한 가운데 지난달에는 코스피200 지수에도 포함됐었다. 

함께 제재를 받은 일양약품은 자사 의약품 판매촉진을 목적으로 2014년 3월 의료인에게 현금 3600만원을 제공했다. 

2016년 2월에도 같은 목적으로 의료인에게 현금 500만원을 제공한 것으로 확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주 2020-12-13 10:49:39
기사 제목 꼬라지봐라 신풍 모든약품이 판매중지인것 처럼. 그것도 7년전일을... 왜 지금 터트리는지...요즘 기자들은 공부도 안해요. 책임감도 없어요. 이러니 기자들 싸잡아다가 다 욕 하는거아닌가. 내가 보기엔 기자들과 메스컴들이 나라 다 망쳐놓는듯.

기레기 2020-12-12 19:00:02
기자가 돈 잘받았나부다ㅋㅋㅋ
7년전꺼를 왜올려?ㅋㅋ
기자그냥 편의점 알바뽑는거랑 비슷한수준인가부다ㅋㅋㅋ

ㅎㅎ 2020-12-12 18:53:14
일양은 올랐네요. 진짜 그영향인가요?^^

  • (주)서울이코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55
  • 등록일자 : 2014-03-21
  • 제호 : 서울이코노미뉴스
  • 부회장 : 김명서
  • 대표·편집국장 : 박선화
  • 발행인·편집인 : 박미연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1107호(여의도동, 삼도빌딩)
  • 발행일자 : 2014-04-16
  • 대표전화 : 02-3775-4176
  • 팩스 : 02-3775-41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서울이코노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서울이코노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eco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