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소비자용 SSD 18일 첫 출시…삼성전자와 경쟁
SK하이닉스 소비자용 SSD 18일 첫 출시…삼성전자와 경쟁
  • 한지훈 기자
  • 승인 2021.01.18 14:38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old 'P31'·'S31' 미국 이어 국내 판매
코로나19로 커진 소비자용 SSD 시장확보 가열
SSD 'Gold P31'(좌), 'Gold S31' 모습 

[서울이코노미뉴스 한지훈 기자] SK하이닉스가 소비자용 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SSD·Solid State Drive) 저장장치를 국내 시장에 처음 선보인다.

SK하이닉스는 소비자용 SSD 제품인 'Gold P31'과 'Gold S31'을 18일 국내 시장에 출시했다고 밝혔다. SSD는 낸드플래시 등 반도체를 이용해 정보를 저장하는 보조 저장장치다.

이번 제품은 2019년에 미국 시장에 먼저 선보이고 호평을 받은 슈퍼코어(Super-core) SSD 시리즈다.

Gold P31은 PCIe(PCI Express) 인터페이스를 적용한 'NVMe(Non-Volatile Memory express·비휘발성 메모리 익스프레스)' 방식의 고성능 SSD 제품이다. PCIe는 저장장치를 메인보드에 직접 꽂아 연결하는 슬롯형태로, SSD의 속도를 최대한으로 구현하면서 전력 소모가 낮은 장점이 있다.

Gold P31는 PCIe 3세대 제품군 중 최고 수준인 초당 3500MB의 순차읽기와 3200MB의 순차쓰기 처리속도를 자랑하며 전력 효율성도 동종 타제품대비 236%나 효율적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특히 SK하이닉스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128단 낸드플래시와 독자적인 '하이퍼라이트(HYPER WRITE) 기술'이 탑재돼 하드코어 게이머들과 크리에이터들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한다.

용량은 1TB(테라바이트)와 500GB(기가바이트) 두가지다. 이날 함께 출시된 SATA 인터페이스 방식의 Gold S31은 범용제품으로 1TB, 500GB, 250GB 세가지 용량으로 판매한다. 초당 560MB의 순차읽기, 525MB의 순차쓰기가 가능하며 온라인 학습, 화상회의 등에 적합하다.

이상래 마케팅담당은 "두 제품 모두 미국 현지 소비자들의 높은 리뷰 평점을 받고, 해외 테크 전문매체의 어워드를 수상하는 등 우수한 성능이 입증됐다"며 "국내 소비자들에게 혁신적인 컴퓨팅 환경을 선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SK하이닉스가 소비자용 SSD를 국내에 출시함에 따라 SSD 시장에서 라이벌 삼성전자와의 경쟁도 가열될 전망이다. 최근 코로나19로 재택근무와 온라인 수업, 온라인쇼핑, 게임 등 언택트(비대면) 수요가 급증하면서 개인용 PC 성능향상을 위해 하드디스크드라이브(HDD)를 SSD로 교체하는 수요가 늘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저장용량을 업계 최대인 8TB까지 늘린 '870 QVO 시리즈'를 내놓은 데 이어 4세대 PCIe 인터페이스가 적용된 '980 PRO'를 선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서울이코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55
  • 등록일자 : 2014-03-21
  • 제호 : 서울이코노미뉴스
  • 부회장 : 김명서
  • 대표·편집국장 : 박선화
  • 발행인·편집인 : 박미연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1107호(여의도동, 삼도빌딩)
  • 발행일자 : 2014-04-16
  • 대표전화 : 02-3775-4176
  • 팩스 : 02-3775-41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서울이코노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서울이코노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eco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