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첫 전기차 GV60 3종 공개…주행거리 451km
제네시스, 첫 전기차 GV60 3종 공개…주행거리 451km
  • 강기용 기자
  • 승인 2021.09.30 14:31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6일 계약 개시…가격은 5990만원~6975만원
제네시스 첫 전용 전기차 GV60./제네시스 제공

[서울이코노미뉴스 강기용 기자] 제네시스가 30일 1회 충전 주행거리 451km를 달성한 최초의 전용 전기차 모델 'GV60'를 전격 공개했다.

제네시스는 이날 온라인으로 개최한 'GV60 디지털 월드프리미어' 행사를 통해 다음 달 6일부터 국내 계약을 개시한다고 발표했다. 

GV60은 쿠페형 크로스오버유틸리티차량(CUV) 스타일을 채택해 날렵하고 역동적인 디자인이 특징이다.

전면부에 두 줄 디자인 쿼드램프가 탑재됐고 한층 넓어진 신규 크레스트 그릴도 배치했다. 

후드와 펜더 부분이 하나의 패널로 구성되는 '클램쉘 후드'를 적용해 깔끔한 인상을 더했다. 두께를 80% 가까이 줄이고 기요셰 패턴을 각인한 신규 엠블럼도 적용했다.

측면부는 짧은 오버행과 2900mm에 이르는 긴 축간거리로 역동적 윤곽을 만들었다. 

카메라와 모니터 시스템이 연결된 디지털 사이드미러와 스마트키를 소지하고 차량에 다가가면 도어 손잡이가 자동으로 나오는 오토 플러시 아웃사이드 핸들 등도 탑재했다.

GV60는 스탠다드 후륜·사륜 모델과 사륜구동이 기본 적용된 퍼포먼스 모델까지 총 3가지 모델로 운영된다. 

3가지 모델 모두 77.4kWh 배터리가 장착되며 스탠다드 후륜 모델 기준으로 1회 충전 시 최대 주행가능 거리가 451㎞에 달한다.

350kW 초급속 충전 시 18분 이내에 배터리 용량 10%에서 80%까지 충전이 가능하며, 완속 충전 용량을 기존 7.2kW에서 11kW로 증대해 충전 시간을 단축했다.

판매 가격은 스탠다드 후륜 모델 5990만원, 스탠다드 사륜 모델은 6459만원(19in 기준), 퍼포먼스 모델은 6975만원이다.

장재훈 제네시스 사장은 "GV60는 제네시스 브랜드 전동화를 대표하는 브랜드의 첫 전용 전기차 모델이자, 가장 역동적인 디자인을 보여주는 모델"이라면서  "다양한 핵심기능을 통해 럭셔리 전기차의 새로운 기준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서울이코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55
  • 등록일자 : 2014-03-21
  • 제호 : 서울이코노미뉴스
  • 부회장 : 김명서
  • 대표·편집국장 : 박선화
  • 발행인·편집인 : 박미연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1107호(여의도동, 삼도빌딩)
  • 발행일자 : 2014-04-16
  • 대표전화 : 02-3775-4176
  • 팩스 : 02-3775-41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서울이코노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서울이코노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eco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