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업 1분기 매출 700조원 첫 돌파…영업이익 62조, 5.2%↑
대기업 1분기 매출 700조원 첫 돌파…영업이익 62조, 5.2%↑
  • 강기용 기자
  • 승인 2022.05.17 11:05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매출·영업이익 1위…가스공사, 가스 가격 상승세 덕 매출 2위
삼성전자가 1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에서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연합뉴스

[서울이코노미뉴스 강기용 기자] 국내 기업 순위 500위 내 주요 기업들의 올 1분기 매출이 사상 처음으로 700조원을 돌파했다.

영업이익은 62조원 가량으로 작년 1분기보다 5.2% 증가했다.

17일 기업평가사이트 CEO스코어가 국내 500개 대기업 가운데 올해 1분기 보고서를 제출한 344개 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들 기업의 1분기 매출 총액은 791조4797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129조4880억원(19.6%) 늘었다.

이들 기업의 분기 매출이 700조원을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업종별로 보면 삼성전자가 포함된 IT 전기·전자가 반도체 호황 등에 힘입어 143조3362억원의 매출을 올려 1위를 기록했다.

이어 석유화학(101조4110억원), 자동차·부품(78조8655억원), 보험(67조1869억원), 증권(48조1918억원), 공기업(45조3703억원), 은행(42조7730억원) 등 순으로 매출이 많았다.

매출은 20개 업종 중 18개 업종에서 증가했다.

증가 규모로는 석유화학이 29조5612억원(41.1%) 증가해 IT 전기·전자를 앞섰다. 2위인 IT 전기·전자는 작년 동기 대비 22조1383억원(18.3%) 증가했다.

반면 조선·기계·설비(-6천13억원, 2.7%↓), 통신(-2천618억원, 1.8%↓)은 불황 여파와 SK텔레콤의 중간지주사 전환에 따른 투자 세분화에 따라 작년 동기 대비 감소했다.

1분기 영업이익은 62조2247억원으로 작년 1분기(59조1415억원)보다 5.2%(3조832억원) 증가했다.

업종별로는 IT 전기·전자 업종이 21조2001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기업별 매출로는 삼성전자(12조3930억원, 19%↑)가 부동의 1위를 지켰다.

이어 글로벌 천연가스 가격 상승세 덕을 본 한국가스공사(6조2681억원, 81.3%↑), 프로젝트파이낸싱에서 성과를 올린 메리츠증권(5조9859억원, 123.7%↑), 포스코홀딩스(5조2693억원, 32.8%↑), SK에너지(5조2388억원, 101.7%↑) 등 순이었다.

영업이익 역시 삼성전자(4조7385억원, 50.5%↑)가 1위였다. 해운경기 급상승에 힘입은 HMM이 2조1293억원(208.9%↑)으로 2위로 약진했다.

이어 SK하이닉스(1조5352억원, 115.9%↑), SK에너지(9087억원, 323.3%↑), 포스코홀딩스(7052억원, 45.4%↑) 순으로 강세를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서울이코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55
  • 등록일자 : 2014-03-21
  • 제호 : 서울이코노미뉴스
  • 부회장 : 김명서
  • 대표·편집국장 : 박선화
  • 발행인·편집인 : 박미연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1107호(여의도동, 삼도빌딩)
  • 발행일자 : 2014-04-16
  • 대표전화 : 02-3775-4176
  • 팩스 : 02-3775-41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서울이코노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서울이코노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eco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