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990원 ‘당당치킨’ 역대급 돌풍…“1분에 5마리 판매”
6990원 ‘당당치킨’ 역대급 돌풍…“1분에 5마리 판매”
  • 김보름 기자
  • 승인 2022.08.11 15:01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검색량도 1036% 증가…말복엔 5990원에 특별 한정 판매
한 마리 6990원인 홈플러스 ‘당당치킨’.

[서울이코노미뉴스 김보름 기자] 한 마리에 6990원인 홈플러스 ‘당당치킨’이 역대급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6월 30일 판매를 시작한 이후 지난 10일까지 32만 마리가 넘게 팔렸다. 매장 운영시간을 고려하면 1분에 5마리씩 팔린 셈이다.

이 같은 흥행 성공은 교촌·BHC·BBQ 등 국내 치킨 프랜차이즈 3사가 가격을 꾸준히 올리는 데 따른 ‘반사효과’로도 해석되고 있다. 이들 3사의 가격 인상에 소비자들은 ‘치킨 한 마리 3만원 시대’를 걱정하고 있다.

11일 홈플러스에 따르면 당당치킨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늘면서 온라인 검색량도 크게 늘었다. 

지난 7월 28일부터 8월 3일까지 1주일간 홈플러스 온라인에서 ‘치킨’ 키워드 검색량은 전월 동기 대비 1036% 증가했다. 

지난 2~8일 당당치킨 키워드 검색순위는 전체 키워드 중 1위였고, 검색량은 전주 대비 487% 올랐다.

당당치킨 인기를 이어가려는 홈플러스는 오는 15일 말복을 맞아 추가 할인행사도 진행한다. 

당당치킨 후라이드(6990원)를 전국 매장에서 5000마리 한정, 1000원 할인해 5990원에 판매한다. 고객 1인당 1마리만 구매할 수 있고, 매장별 재고는 달라질 수 있다.

홈플러스 관계자는 "연중 진행하는 물가안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고객이 즐겨 찾는 먹거리를 엄선해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서울이코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55
  • 등록일자 : 2014-03-21
  • 제호 : 서울이코노미뉴스
  • 부회장 : 김명서
  • 대표·편집국장 : 박선화
  • 발행인·편집인 : 박미연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1107호(여의도동, 삼도빌딩)
  • 발행일자 : 2014-04-16
  • 대표전화 : 02-3775-4176
  • 팩스 : 02-3775-41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서울이코노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서울이코노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eco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