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주택드림 청약통장, 출시 3개월만에 100만명 돌파
청년주택드림 청약통장, 출시 3개월만에 100만명 돌파
  • 김보름 기자
  • 승인 2024.05.20 11:37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34세 대상, 금리 연 4.5%…청약당첨자에게 2.2% 주택담보대출 제공
서울시내 한 시중은행 영업점에 '청년주택드림 청약통장' 안내문이 비치돼 있다./연합뉴스

[서울이코노미뉴스 김보름 기자] 만 34세 이하 청년층의 내 집 마련을 돕기 위해 정부가 지난 2월21일 출시한 '청년주택드림 청약통장' 가입자가 출시 3개월 만에 100만명을 돌파했ㅎ다.

기존 청약통장보다 높은 금리와 2%대 저렴한 대출로 연계된다는 점에서 수요자들이 몰린 것으로 풀이된다.

국토교통부는 20일 “지난 16일 기준 청년주택 드림 청약통장 가입자가 105만명으로 집계되면서 3개월 만에 100만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출시 초반에는 하루에 2만명씩 가입할 정도로 인기를 끌기도 했다.

청년주택 드림 청약통장은 금리가 4.5%로 일반 청약통장보다 1.7%포인트 높다. 기존 청년우대형 청약저축은 무주택 세대주만 가입할 수 있었지만 드림 청약통장은 본인만 무주택이면 가입 가능하다. 

연 납입금의 300만원까지 40%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다. 근로소득 연 3600만원, 종합소득 연 2600만원 이하 가입자에게는 이자소득을 500만원까지 비과세한다. 현역 장병도 가입할 수 있다. 

이런 이유로 기존 청년우대형 청약통장에서 드림 청약통장으로 갈아탄 숫자가 62만3000명으로 신규 가입(43만2000명)보다 많았다.

드림 청약통장과 연계된 청년주택드림 대출은 1년 이상, 총 1000만원 이상을 납입한 사람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청약에 당첨된 사람에게는 2.2% 금리의 주택담보대출이 제공된다. 구체적인 사항은 오는 12월 발표될 예정이다. 

김규철 국토부 주택토지실장은 “청년주택 드림 청약통장을 포함한 ‘청년 주거지원 패키지’로 청년층의 내 집 마련과 주거비 경감을 돕고 미래를 꿈꿀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서울이코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55
  • 등록일자 : 2014-03-21
  • 제호 : 서울이코노미뉴스
  • 부회장 : 김명서
  • 대표·편집국장 : 박선화
  • 발행인·편집인 : 박미연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1107호(여의도동, 삼도빌딩)
  • 발행일자 : 2014-04-16
  • 대표전화 : 02-3775-4176
  • 팩스 : 02-3775-41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서울이코노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서울이코노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eco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