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 회장, 젊은 세대와 소통 확대 위해 SNS 채널 개편
윤종규 KB금융 회장, 젊은 세대와 소통 확대 위해 SNS 채널 개편
  • 최영희 기자
  • 승인 2018.07.03 10:37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개편...영화관람권 제공 등 관련 이벤트 진행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은 비대면 채널에 익숙한 젊은 고객과 더욱 친근하게 소통하기 위해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채널을 개편하고 관련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KB금융은 이런 공감대를 기반으로 이용자들과의 양방향 소통을 활성화하고, 젊고 역동적인 브랜드 이미지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SNS채널 개편은 일방적인 정보의 전달이 아닌 젊은 이용자들이 쉽게 공감할 수 있는 소비생활과 문화, 스포츠 등 일상과 관련된 다양한 콘텐츠와 기법들을 활용해 공감대 형성을 강화한다는 것이 특징이다.

또 SNS채널 개편 기념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페이스북에서는 오는 6일까지 KB금융 페이지에서 좋아요를 클릭하고 응원 댓글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영화관람권과 베스킨라빈스 아이스크림, 모바일 커피상품권 등을 제공한다.

인스타그램에서는 이번 달 22일까지 KB금융 계정을 팔로우하고 지정 해시태그와 함께 ‘다시 만나고 싶은 여름날의 추억’이란 주제에 맞는 사진을 업로드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백화점 상품권과 투썸플레이스 케이크, 모바일 커피상품권 등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KB금융 관계자는 "SNS 활성화는 고객과 함께 소통하고 성장하는 고객중심의 경영철학과 KB가 추구하는 디지털 금융 강화와 궤를 같이하는 것"이라며 "젊은 세대가 듣고 싶고 쉽게 공감할 수 있는 콘텐츠로 누구나 참여하고 싶은 소통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서울이코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55
  • 등록일자 : 2014-03-21
  • 제호 : 서울이코노미뉴스
  • 부회장 : 김명서
  • 대표·편집국장 : 박선화
  • 발행인·편집인 : 박미연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1107호(여의도동, 삼도빌딩)
  • 발행일자 : 2014-04-16
  • 대표전화 : 02-3775-4176
  • 팩스 : 02-3775-41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서울이코노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서울이코노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econews@naver.com
ND소프트